메인컨텐츠 바로가기

전시마당 Exhibition

홈 > 전시안내 > 테마전시

페이스북바로가기 트위터바로가기 네이버바로가기 인쇄하기

  • 문의 전화
  • 055-320-6800
  • 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날 및 추석 당일은 휴관일 입니다.
  • 코스별 관람안내
  • 오시는 길

테마전시

진행전시

예정전시

지난전시

가야의 집The House-shaped Pottery
이미지 확대보기
전시명 가야의 집The House-shaped Pottery
전시기간 2019-07-12 ~ 2019-09-01
전시장소 테마전시실

참여후기

특별전시 참여후기(작업중)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전시유물

○ 기 간: 2019. 7. 12.(금)~2019. 9. 1.(일)
○ 장 소: 국립김해박물관 테마전시실
○ 전시품: 가야 문화권에서 출토된 집모양토기 6점
- 출토 유적: 김해 봉황동, 창원 석동, 창원 다호리, 부산 기장 용수리(부산광역시 유형문화재 제199호), 함안 소포리, 전)대구 현풍
○ 공동주최: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

국립김해박물관(관장 오세연)은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소장 박종익)와 함께 테마전『가야의 집 The House-shaped Pottery』을 개최합니다. 가야를 종합적으로 연구·전시하는 기관을 대표하는 두 기관이 협력하여 가야의 집에 대해 조명하는 전시로 가야 사람이 살았던 집의 모습과 공간 조성 방법 등을 살펴보기 위해 기획하였습니다.

가야의 집에 관한 정보는 유적 조사에서 확인되는 집터와 집모양토기에서 얻을 수 있습니다. 집모양토기는 당시 집의 전체적인 모습을 추정해 볼 수 있는 유일한 자료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일반에게 처음으로 공개하는 김해 봉황동유적의 집모양토기를 포함하여 가야 문화권에서 출토된 6점의 주요 문화재를 한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습니다.

금관가야의 왕궁으로 알려진 김해 봉황동유적에서 2018년 발굴조사로 발견된 집모양토기는 지금으로부터 1,500년 전에 해당하는 집자리 근처에서 나왔습니다. 다른 집모양토기가 주로 무덤에서 발견된 것과 대조되어 발견 당시 크게 주목을 받았습니다. 또한 이 토기는 『삼국지三國志』동이전의 기록(거처는 초가집과 흙방으로 짓는데, 모양이 무덤과 같으며 그 문이 위에 있다)과 유사한 형태를 하고 있는 있는데, 이는 국내에 알려진 삼국시대 집모양토기는 대부분 고상식 창고 형태의 맞배지붕이라는 점과도 다른 특징을 보입니다.

집은 자연과 타인으로부터 자신과 가족을 보호해주는 공간입니다. 그 시대의 건축 기술과 생활 주거 문화가 표현되어 있는 장소이기도 합니다. 이번 전시가 집모양토기의 가치를 느끼고 가야의 집을 이해하는데 도움 되기를 기대합니다.
웹툰으로 그린 가야 이야기
이미지 확대보기
전시명 웹툰으로 그린 가야 이야기
전시기간 2019-06-12 ~ 2019-12-29
전시장소 상설전시실 1층 중앙홀

참여후기

전시유물

2018년 국립김해박물관 웹툰 공모 수상작품전시
“웹툰으로 그린 가야 이야기”

국립김해박물관(관장대리 장용준)은 6월 12일(수)부터 12월 29일(일)까지 2018년에 개최한 제1회 국립김해박물관 웹툰 공모전의 수상작품들을 시민들에게 선보이는 “웹툰으로 그린 가야 이야기” 전시를 개최한다.

국립김해박물관은 가야 특성화 박물관으로서 가야를 널리 알리고 홍보하기 위해 웹툰 공모전을 기획하였다. 2018년 6월부터 11월까지 ‘가야, 그리고 국립김해박물관’이라는 주제로 공모를 받았다.

2018년 제1회 웹툰 공모전은 젊은 연령층의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발굴하고자 하였다. 본 전시는 위의 입상작을 활용하여 가야에 대해 자연스럽게 받아들일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이번 전시에서는 2018년 공모전에서 입상한 작품 중 선별된 우수작 총 15점이 전시된다. 공모전 입상작 중 5작품은 패널로 제작되어 설치되었으며, 10작품은 컷애니메이션의 형태로 전시된다.

국립김해박물관은 국민들에게 가야와 국립김해박물관을 널리 알리고자 2019년 7월 8일부터 2019년 11월 10일까지 제2회 가야 웹툰 공모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김해박물관 누리집(홈페이지)의 새소식란을 확인하길 바란다.